산삐아노의 꿈놀이터 :: 맥문동 보라빛 꽃이 눈길을 사로잡는 요즘

사노라면...

꽃이 주는 행복감이 크다.

 

요즘 아파트를 나서면 맥문동의 보라빛 꽃 때문에 마음이 즐겁다.  

 

 

미처 알아차리지 못한 사이 맥문동의 보라빛 꽃이 만개한 것이다.

아파트 정원에도 거리의 화단에도 맥문동이 보라빛으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그래서 눈길을 주지 않고 걷기가 힘들다.

 

 

맥분동은 음지에도 양지에도 잘 자라는, 까다롭지 않는 식물이다.

그런데 이렇게 아름다운 보라빛 꽃과 염료가 되는 열매까지 안겨주니 고마운 식물이다.

 

 

요즘은 아파트 현관만 나서도 맥문동 꽃이 기다리고 있어 외출하기가 즐겁다.

결국 카메라를 꺼내 들었다.

'사노라면'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학교 담벼락의 호박과 옥수수  (0) 2015.08.21
살생  (0) 2015.08.17
맥문동 보라빛 꽃이 눈길을 사로잡는 요즘  (0) 2015.08.10
폭염을 견디는 비법  (0) 2015.08.08
책 읽는 휴가  (0) 2015.08.04
기억속의 산책길  (0) 2015.07.31

설정

트랙백

댓글

사용자 정의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