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삐아노의 꿈놀이터 :: 감식초를 곁들인 감자전

어제 점심은 단촐하게 끝냈다. 감식초를 곁들인 감자전.

물론 감자전은 잘 만들려면 결코 간단한 요리는 아니다. 

마침 비도 오고 해서 친구가 부쳐줬다.


그동안 건강을 이유로 전은 피하는 음식이라서 먹질 못했는데...

오랜만에 감자전을 먹으니 행복했다. 


감자전에는 감식초를 넣은 간장이 곁들여지면 별미인데, 요즘 사용하는 간장이 시중에서 파는 맛없는 간장이라서 감자전 맛에 해가 될까 싶어 감식초만 곁들였다. 

기름진 음식에 식초가 잘 어울린다고 생각하지만

감자전에 감식초는 정말 잘 어울린다. 

앞으로도 이렇게 먹을까 보다. 


감자전 사진을 잘 찍지 못한 것이 아쉽네. 


설정

트랙백

댓글

사용자 정의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