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삐아노의 꿈놀이터 :: 찐 고구마와 알타리무 김치

우리집에 알타리무 김치가 있는 일은 흔한 일이 아니다. 

친구 어머니가 주신 알타리무 김치를 받는 순간, 바로 찐 고구마가 생각났다. 

어린 시절, 어머니가 찐고구마와 알타리무김치를 주셨던 기억 때문이다. 

그래서 간식으로 찐고구마와 알타리무 김치를 먹기로 했다. 

생각했던 바로 그 맛이다. 

만족스러운 간식.



설정

트랙백

댓글

사용자 정의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