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미국에서 돌아오신 분이 말린 블루베리를 선물해주셨다.

그래서 오늘 디저트로 요구르트에 그 블루베리를 올리고 포도쨈을 곁들였다. 

뭐 나쁘진 않지만, 말린 블루베리에 설탕이 들어 있어서 내 취향은 아니다.

선물이 아니었다면 사진 않았을 맛.

오히려 건포도가 더 나았을 듯.

결론은 요구르트에 포도쨈을 올려 먹는 것이 더 맛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채식의 행복 > 간식 브런치 디저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블루베리 요구르트  (0) 2017.09.12
곶감쌈  (0) 2017.02.02
노란 수박  (0) 2016.07.29
말린 대추에 빠지다  (0) 2016.06.17
단팥하드  (0) 2015.09.17
과일즙 하드로 더위 물리치기  (0) 2015.08.04

설정

트랙백

댓글

사용자 정의 검색